코로나로 위상이 커진 전자상거래 유익 흥미로운 한글 외신



*출처(표지 이미지 포함):

https://www.vogue.com/article/hero-shop-california-stay-at-home-order?utm_social-type=owned&utm_brand=vogue&mbid=social_twitter&utm_medium=social&utm_source=twitter


EMILY HOLT

2020. 3. 20


지난 3월 19일, 캘리포니아 주지사 Gavin Newsom은 총 4천만 명의 캘리포니아 주민에게 집에 머물 라고 명명했다. 실제로는, 모든 비 필수 사업체는 사업장 문을 닫고 주거민은 실내에 머물게 한 것이다. 외출할 수 있는 기회란 단지 식료품, 생필품, 혹은 약을 얻기 위한 때이며 외출 시 타인과 6 피트 정도 떨어져 있어야 한다. 샌프란시스코는 지난 월요일 이후 대피소 칙령(shelter-in-place edict) 하에 놓여 있으며, 거리는 매우 조용하고, 해변과 해변 조깅로에는 사람이 많았다. (6 피트 이격 규칙에 주의를 기울이는 사람들은 없었다.)


나는 San Francisco와 Marin 지역에서 여성 대상 스페셜티 스토어(상대적으로 소규모인 매장 내에 제한된 수의 상호보완적인 상품 카테고리를 집중적으로 취급하는 소매점의 유형) Hero Shop 운영하고 있고, 현재 셔터를 내리고 있다. 이를 공식화하는데 (인스타그램에 포스트를 올렸다) 시간이 걸렸다. 매분 뉴스가 변경됐다. 말할 것도 없이 그 메시지를 보내는데 매우 어려움을 겪었다. 당신은, "세상이 종말로 향해 가니 부디 안전하시길"이라는 메시지와 "잠깐만요, 어제 도착한 이 귀여운 Ganni 드레스 좀 보세요"라는 메시지 사이에 존재하는 틈(gap)을 어떻게 메우고 있나?


Hero Shop 매출 중 거의 85%는 (온라인 판매나 개인 쇼핑이 아니라) 매장 내 판매에서 나온다. 여전히 지불해야 할 청구서가 있지만, 거의 한 달 동안 이런 흐름을 없애겠다는 생각은 무너지고 있다. 내가 할 수 있는 모든 것은 움직이는 것이었다. 나는 5 명의 파트-타임 직원들에게 매장에 나올 필요가 없다고 말해야 했고 그들은 3주 동안 일이 없는 상태로 있었다. 그들도 뉴스를 봤고 무슨 일이 일어나고 있는지 알게 됐다. 운이 좋은 점은 그들은 거의 1주일에 2 시간만 일하는 학생이거나 다른 수입원을 가지고 있었다. 하지만 직원 일시 해고율이 더 높고 더 심각해질 수 있는 레스토랑과 바에서 일하는 자신의 친구들과 이야기를 나눈 한 여직원은 내가 그녀를 해고할 경우 실업 수당을 받을 수 있는지 여부를 물었다. 나는 그녀에게 다시 고용하기를 바라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나의 유일한 풀-타임 직원인 Haley와 나는 (클라이언트에게 더 쉽게 보낼 수 있도록) 재고를 정리하고, 필요한 포장 업무를 집에서 하며 포장해, 배송을 승인한 고객에게 상품을 보냈고, 우리는 반복해서 그 일을 했다. "이게 뭐야!(What the fuck)"라고 말하며.


또한 나는 다른 소매상에 연락을 취하려 했다. "배송은 어떻게 하고 있어?" Pacific Heights에서 St. Frank라는 홈 매장을 닫은 Christina Bryant에게 이메일을 보냈다. the Mission에서 여성 매장을 운영하는 한 친구는 내게 이메일 보내 "임대료 감면을 요청했어?"라고 물었다. 적어도 5 명의 동료 기업인들은 COVID-19에 따른 소상인 활력 펀드(COVID-19 Small Business Resiliency Fund)의 일환으로 $10,000 달러의 보조금을 샌프란시스코 경제 노동력 발전부(Office of Economic and Workforce Development)에 신청했다. 우리는 특히 노숙자 위험과 비 기술 인력의 부족으로 인해 근본적으로 도전 받고 있는 샌프란시스코에서 작은 사업을 개시, 관리, 지속하는 것이 얼마나 어려운지 알고 있다. 우리 모두는 다른 소상인들이 회복되길 바라고 있다.


나는 내가 나의 아파트로 할 수 있는 배송을 새로이 편성했고, 나의 임대인과 공급사들은 지불 조건에 대해 우리와 협력할 의지가 있다고 말했다. 다행히, Hero Shop은 충성도 있는 인스타그램 팔로잉을 보유하고 있고, 클라이언트들은 우리의 스토리와 DM을 쇼핑의 한 방법으로 활용하고 있다. 그러므로 나는 포스팅 활동의 우선순위를 높였고, 개인적으로 클라이언트를 만나는 이점이 없는 스토리에 더 힘을 쏟으려 노력하고 있다. 또한 나는 재고 전부 - $15짜리 Henri Rousseau에 대한 아트 북부터 $945짜리 홀치기염색을 한 Elder Statesman 스웨터까지 - 웹 사이트에서 구매할 수 있게 했으며 코지 스웨터셔츠 우리 홈페이지의 자랑이 되게 했다. 지난 금요일처럼, 얼마 전까지 전자상거래는 제2 바이올린 역할을 했다. 이제 전자상거래는 반드시 해야 할 일이 되고 있다.


전자상거래가 재 역할을 해낼 지는 잘 모르겠다. 나는 3개월은 고사하고 3주 후에 Hero Shop이 어떻게 보일지도 잘 모르겠다. 아마도 전자상거래는 중심점이 될 것이고 우리는 온라인 소매 천재가 되어 있을 것이다. 전자상거래 취급 양이 더 많아질 것이다. 나를 들뜨게 하는 것은 La DoubleJ 드레스를 입어볼 곳이 없더라도, 지금 어떤 판매가 얼마나 많은지 알고 있는 친구가 이미 온라인 구매를 하고 있다는 점이다. 그리고 몇몇 클라이언트들은 내가 스토리에 올린 귀여운 신규 Ganni 룩에 시선을 보내고 있으며, 오프라인 매장이 다시 열릴 때까지 입어보는 것을 기다릴 수 없을 거라는 이메일을 보냈다. 나는 정중하게 가게 오픈 전에 그 상품을 그들에게 보낼 수 있을 지 문의했다.


핑백

  • 유익 흥미로운 한글 외신 : [번역 아님] 장사는 계속 되어야 해 2020-03-30 15:49:24 #

    ... 으로 줄어들었다. 이로 인해 비대면 거래 방식인 전자상거래가 주목받고 있다. 그 사례는 이전에 올린 외신 ‘코로나로 위상이 커진 전자상거래(http://tranprac.egloos.com/7486591)’에서 살펴보길 바란다. 기존 오프라인 중심 비즈니스를 하던 소상인은 사업 지속을 위해 별도의 거래 채널을 마련해야 하고, 그 대안 ... more

덧글

댓글 입력 영역

최근 포토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