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굿즈, 2022년 5가지 트렌드 가능성 유익 흥미로운 한글 외신



Photo by bruce mars on Unsplash


2022년 스포츠 굿즈 산업 5가지 트렌드 가능성을 살펴보자.

COVID-19, 오미크론 등으로 큰 영향을 받았지만, 스포츠용품 시장은 복귀하고 있다. 

○ 많은 사람들이 여전히 집에서 일하고 있다. 이에 따라 전통적 업무 복장의 변화 반영에서 가능성을 보고 있다. 
○ 건강 인식은 스포츠와 평소 건강에 대한 새로운 관점을 제공한다.
○ 전자상거래는 번창 중이다.
○ 신체 활동 데이터가 점점더 수집되고 있다. 
○ 탈탄소화 노력을 지속해야 한다.

판데믹 이전 상장 기업 대부분이 연매출 5~10% 증가, 이자 및 세전 수익 8~15% 성장을 기록했다. 몇몇 전문기업은 2020년에 마진 및 매출 증가율이 15% 이상으로 치솟았다.

업계는 2021년을 전방위 회복의 해로 보고 있다. 판데믹 이전으로의 거의 회복이 가능했던 것은, 2021년 중국(2020년 대비 23% 성장), 미국(15% 성장)의 성장에 있다. 또한 시장 전체로 보면, 2021년 연평균 성장률은 2015~2019년 연평균 성장률 대비 2배 이상이다. 향후 12개월은 오미크론 등 바이러스 변종, 재개된 제약 등으로 불확실성이 증가하겠지만 2021년 후풍을 지속될 것으로 전망된다. 

전세계 스포츠웨어 시장은 2021년 2,950억 유로에서 2025년 3,950억 유로로 성장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이는 더 많은 사람이 더 활동적인 삶을 영위하기 위해 노력할 것에 근거한 전망이다.

2022년 트렌드 전망


지속적인 디지털의 성장, 지속 가능성 가속화, SNS-상거래 간 긴밀한 연결, 유통 채널 개편, 신규 공급망 전략이라는 현행 시장 상황을 반영한 트렌드 전망이다. 전략 측면을 살펴보면 아래와 같다:

1. 소비자 인식 향상, 디지털 및 커뮤니티(SNS) 주도 움직임이 헌신할 것이다. 집에서 운동하기, 중국/인도/미국 젊은 세대의 낙관적 지출이 영향을 줄 것이다. 또한 스포츠 용품은 그들의 과시거리 중 하나이다.

2. SNS를 매개로 인플루언서 및 디지털 커뮤니티는 소비자와 상거래를 긴밀히 연결하고 촉진하고 있다. 참여와 판매 간 거리가 가까워져 수익을 크게 높일 수 있었으며, 여기서 수집된 데이터는 '디지털을 통한 소비자 참여 생태계'를 구축케 했다. 주요 플레이어는 이미 이를 활용하고 있다. 라이브 스트리밍의 판촉 효과는 아시아에서 잘 확립되고 있고 전 세계로 확장될 전망이다. 스포츠 용품 어얼리어댑터는 '메타버스'에 둥지를 틀고 있다.

3. COVID-19와 COP26의 시장 역할이라면 지속 가능한 제품 수요를 촉진했고, 지속 가능성에 관한 소비자 인식을 가속화했다는데 있다. 선도 기업은 지속 가능 소재, 순환 비즈니스 모델, 소비자가 자신의 가치에 기반해 선택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다.

4. 지금 디지털 채널 중요성이라고 언급한다면 이미 늦은 발표다. 이미 DTC(Direct-to-Consumer) 모델이 확산되고 있으며, 소매 파트너 모델을 통합할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이에 신규 플레이어는 DTC에 우선해야 한다. 이어 선별된 소매 파트너와의 파트너십에 집중할 필요가 있다. 소매점은 입점 브랜드 이탈을 막기 위해 자신의 우위를 보일 필요가 생겼다. 많은 플레이어가 매장을 옴니 채널 제품 경험 및 서비스 중심으로 전환할 것으로 전망된다.

5. 수요 변동, 생산 병목, 원자재 및 운송 비용 상승, 물류 혼란은 글로벌 공급망을 마비시키고 있다. 반면 소비자는 빠르고 편리한 배송을 기대한다. 공급망 검토, 개편, 쇄신의 시기를 놓치지 않아야 한다.













#스포츠용품시장 #2022년시장 #DTC #공급망혼란 #시장트렌드

덧글

댓글 입력 영역

최근 포토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