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에세이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겨울초입에서

흔치 않은 일이긴 하다.“호수 공원 갈까?”작업을 핑계로 주말 가족 나들이에 참여하지 않은 것도 오래된 일이다. 실제로 작업은 두서가 없었다. 그런 진행 방식에 동의한 것이 나였다. 집에 있는 것이 마음이 편했다. 생각할 것도 많았다. 결론은 쉽게 나지 않았지만, 마음 편한 상태라 여겼다. 대인 관계를 피하는 것이 능사는 아닌데. 내가 처한 상황에 따라...

딸에게 남긴 포스트 1

해당 블로그내게도 힘든 삶(살아감)에 대한 이야기를 딸에게 한다.나에게도 인생은 어려운 시간이었다. 누구에게도 어려운 시간임에 틀림없다. 누구도 같은 시간을 두 번 사는 경우는 없을 테니까. 실수는 당연한 것이다. 천재든 둔재든, 인생에서 한 번의 실수도 범한 적 없는 사람은 없다. 행동이 인생의 희로애락을 결정한다는 전제하에, 행동의 결과가 성공인지 ...

삶을 돌아보는 일본 만화

3월의 라이온4월은 너의 거짓말리틀 포레스트목소리의 형태바닷마을 다이어리신부 이야기초속 5 센티미터

1초 앞의 미래를 알아내는 방법

이번에는 내 상상이 틀렸다. 상상을 한 것은 내 머리, 결과를 확인한 것은 내 혀다.곡물빵 슬라이스에 크림치즈를 바르고, 샌드위치용 햄과 고다 치즈를 얹은 후, 덮개가 되는 빵에도 크림치즈를 발랐다. 이 과정이 상상했던 과정. 하지만 나의 뇌는 상당히 '제한' 혹은 '경계'가 없어서, 샌드위치 하나를 다 만들고 나자 새로운 생각을 떠올렸다.마트에서 곡물...

독서의 이유

하나씩 따라 하다 보면 지친다. 그래서 책을 서가에 꽂아 두고 도망치듯 다른 책을 집어 든다. 그러다, 의무감에, 이러면 안 된다는 자책에 다시 그 책을 집어 들고, 공부를 시작한다. 물론 다시 처음부터 읽기 시작할 경우가 더 많다. 그러다 보면, 또 지친다. 지겨워진다.도움이 된다...
1

최근 포토로그


통계 위젯 (화이트)

09
34
55276

Google Ad2